영주, 고양이 같은 도도한 매력에 입덕 한명 추가요!

Writer
master
Date
2017-06-07 00:51
Views
2330

SBS funE, SBS플러스, SBS MTV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영주, 고양이 같은 도도한 매력에 입덕한명 추가요!


겉은 차갑지만 속은 따뜻한 냉온 매력을 지닌 츤데레 리더!


 

-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영주, ‘허틀러’로 독재자 적인 면모 보여 팀 내 긴장감 조성!

-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제작진 “영주의 독단적인 행동 이면에는 데뷔에 대한 불안감 내포되어 있다. 앞으로 성장하는 모습 지켜봐주시길”

--------------------------------------------------------------------------------------------------------------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이하 ’아이돌마스터.KR‘)(극본 신혜미, 원영실 / 연출 박찬율 / 제작 IMX)’의 영주가 고양이 같은 도도한 매력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극 중 걸그룹 ‘리얼걸프로젝트’가 되기 위해 치열한 경쟁에 돌입한 데뷔조(영주, 소리, 유키카, 재인, 태리)와 루키조(수지, 예은, 민트, 하서, 지슬)에서 극의 긴장을 이끌어 가는 영주에게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

영주는 실력과 비주얼을 모두 갖춘 데뷔조의 리더로 카리스마 있는 리더십으로 멤버들을 이끌어 간다. 까칠해 보이는 인상과 얼음 같은 차가움이 있지만 마음만은 따뜻한 그녀는 도도한 고양이 같은 매력을 발산하며 입덕을 부르고 있다.

지난 6회 방송에서 영주는 데뷔를 향한 지나친 간절함과 불안감 때문에 독단적으로 행동해 ‘허틀러’라는 별명을 얻었다. 태리에게 독설을 퍼붓고 자신의 고집대로 밀고 나간 영주를 향한 멤버들의 불만은 날로 쌓여갔고 팀 내 분열의 조짐을 보여 몰입감을 높였다.

그러나 영주는 동생인 정주에게는 누구보다 애틋한 마음을 가졌다. 목소리를 잃은 동생을 대신해 자신이 꼭 데뷔해서 동생이 작곡한 곡을 무대에서 부를 수 있는 날을 위해 부단히 노력한다. 특히 실제로도 친자매 사이인 두 사람이 극에 리얼함을 더하고 있어 주목된다.

이처럼 영주는 차가움과 따뜻함을 오가는 매력으로 매회 시선을 강탈하고 있으며 그녀의 성장 과정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드라마 관계자는 “영주의 독단적인 행동이 멤버들에게 상처를 주지만 그 이면에는 데뷔에 대한 불안감이 내포되어 있다. 데뷔 직전 미끄러졌던 영주의 아픈 과거가 지금의 그녀를 ‘허틀러’로 만들었지만 이러한 사건들을 통해서 영주 뿐 아니라 다른 연습생들의 성장도 그려질 예정이니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매주 금요일 저녁 6시 30분 SBS funE에서 방송되며 밤 11시 SBS 플러스, 일요일 오전 11시 SBS MTV에서 방송되는 ‘아이돌마스터.KR – 꿈을 드림’은 전 세계 200여 개국에서도 아마존 프라임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사진제공 :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영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