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열한 연습생들의 세계! 이들은 같이 웃을 수 있을까

Writer
master
Date
2017-07-08 21:40
Views
1565

SBS funE, SBS플러스, SBS MTV 교차편성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치열한 연습생들의 세계! 이들은 같이 웃을 수 있을까? 


함께 할 수 있다!’ 수지 VS ‘이 바닥에서 함께 하는 일은 없어!’ 영주


극명한 대비를 보이는 두 사람! 그리고 데뷔조와 루키조의 앞날!


 

-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함께’ 의미 보여주는 바람직한 청춘 드라마! 따뜻함+훈훈함에 진정성까지 더했다!

-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점점 밝아지는 ‘성장의 아이콘’ 수지 VS 점점 더 차가워지는 ‘포커페이스 리더’ 영주! 상반된 두 사람에 따라 팀의 분위기가 바뀐다!

-------------------------------------------------------------------------------------------------------



꿈을 향해 도전하는 소녀들의 좌충우돌 성장기를 그리고 있는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이하 ’아이돌마스터.KR‘)(극본 신혜미, 원영실 / 연출 박찬율 / 제작 IMX)’이 ‘함께’의 의미를 시사하며 극에 진정성을 더해가고 있다.

어제(7일) 방송된 ‘아이돌마스터.KR’ 11회에선 갈등으로 어색해진 데뷔조와 연습생 민트가 빠진 루키조의 세 번째 서바이벌 준비 과정이 그려졌다. 특히 민트를 기다리겠다는 수지와 떠난 이를 잡을 수 없다는 영주가 극명한 입장 차이를 보이며 흥미를 더했다.

연습생 민트는 엄마 손에 이끌려 825 엔터테인먼트를 떠나 다른 곳에서 데뷔 준비를 시작했고 루키조 멤버들은 그녀의 빈자리를 비워둔 채 연습을 이어갔다. 떠난 민트 역시 이들을 그리워해 안타깝게 떨어지게 된 소녀들의 모습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영주는 민트가 돌아올 수 있도록 설득하는 수지를 이해하지 못했다. “나는 민트랑 꼭 함께 하고 싶어. 끝까지 노력해 볼 거야”라는 수지에게 “오늘은 같은 팀이었다가도 내일은 라이벌이 되는 것도 허다해”라며 반박하기도 했던 터.

수지는 팀원들과 함께 하는 경쟁에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 반면 영주에게 팀원은 데뷔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수단일 뿐이었던 것이다. 이에 서바이벌을 거치면서 갈등이 심화되고 있는 데뷔조와 더욱 돈독해지는 루키조의 상반된 모습은 과연 어떤 결과를 불러올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처럼 출연진들은 치열한 경쟁 속에서 버거워하는 연습생들의 이야기를 실제 경험에서 우러나온 감정을 바탕으로 자연스럽게 소화해내 주목받고 있다. 때문에 앞으로 소녀들이 보여줄 성장기가 더욱 리얼하고 진솔하게 완성될 예정이다. 여기에 성훈과 박철민의 탄탄한 연기가 극의 중심을 잡아 드라마가 더욱 빛나고 있다.

꿈을 향해 도전하는 소녀들의 이야기에 진정성을 더하며 청춘 힐링 드라마로 거듭나고 있는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은 매주 금요일 저녁 6시 30분 SBS funE에서 방송되며 밤 11시 SBS 플러스, 일요일 오전 11시 SBS MTV에서 방송된다. 전 세계 200여 개국에서 아마존 프라임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사진제공 :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11회 영상 캡쳐